mr제작요청하기

이미지

Maj in Me

유형 :
솔로 (남성)
장르 :
funk, blues
판매자 :
Sam Lee
번호 제목 아티스트 미리듣기 다운로드
MP3 GarageBand MF2 악보
1 Ayeeyo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0,000원
 
2 Gone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0,000원
 
3 Intro
Gobuga,Gobuga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0,000원
 
4 One More Try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0,000원
 
5 Sad Song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0,000원
 
6 Toy Train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0,000원
 
7 I Do Love You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8 I'll Be Say'n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9 Maze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0 Shy Doobe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1 Talk About Laugh About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2 Was It You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13 Gonna Dream
Sam Lee Original Jazz

Sam Lee

10,000원


15,000원
   

앨범소개

마음을 움직이는 섬세한 기타 선율의 대가 기타리스트 ‘샘 리(Sam Lee)’ 3집 앨범 [Maj in Me] 발매! 20년 가까이 최고의 연주자이자 작곡가로 활동해 온 샘리는 지난 2006년 첫 정규 음반 [Purple Room]과 2009년 [Undiluted Tone]을 각각 발표하며 국내에서는 들을 수 없었던 독특한 사운드와 리듬으로 그만의 음악을 선보였다. 이 두 장의 음반을 통해 샘리는 연주자로서뿐만 아니라 아티스트로서 평단의 호평과 국내 리스너들에게 많은 찬사를 받았다. 2009년 2집 이후 4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이번 샘리의 3집 음반은 [Maj in Me] 라는 타이틀로 기타리스트의 음반이라기 보다는 오히려 기타를 연주하는 보컬리스트 샘리의 음반이라고 할 수 있다. 이번 음반은 무려 13곡이나 담겨 있으며 전곡을 모두 직접 작곡, 연주, 작사하였고, 이 중 8곡을 직접 노래하며 섬세하고 아름다운 선율을 부드러우면서도 담백하게 담아내었다. 그 동안의 음반들이 기타리스트 샘리의 음악세계를 담았다면, [Maj in Me]에서는 원맨밴드로서 프로그래밍과 기타 연주는 물론 노래까지 하며 그가 하고 싶은 음악 얘기들을 풀어내었다. 또한 퓨전 재즈, 보사노바, 팝 등 다양한 음악적 형식들 안에 녹여 내고 있다. 특히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인 ‘Gonna Dream’은 서정적인 가사에 부드럽고 아름다운 멜로디가 돋보이며 그 멜로디에 부드럽게 얹혀진 샘리의 보컬은 듣는 이들에게 아련한 추억을 떠올리게 할 것이다. 2013년 샘 리는 새 앨범 발매를 시작으로 4월경에 첫 단독공연을 할 예정이며, 앞으로 많은 공연을 통해 음악 팬들과 음악적인 교감을 할 예정이다. 장르의 다양성을 추구하며 새로운 소리를 끊임 없이 만들어 오고 있는 기타리스트 샘 리의 [Maj in Me]. 어느 날 갑자기 날아든 한 통의 러브 레터처럼 다가오는 봄, 우리에게 가슴 설레는 선물이 되길 기대한다. 국내 최고의 기타리스트 샘 리(Sam Lee) 국내 최고의 세션 기타연주자이자 뛰어난 작곡가로서 튼실한 입지를 가지고 있는 샘 리는 10살 때 미국으로 이민을 가면서 기타를 잡기 시작해 버클리 음대와 함께 미국 음악대학의 양대 산맥으로 꼽히는 MI (Musicians Institute, 뮤지션스 인스티튜트)를 졸업과 동시에 MI에서 강의를 시작했다. 또한 MI에서 1000명의 졸업생 중 기타, 베이스, 드럼 각 분야에서 각 2명에게 주는 상인 ‘올해의 연주자(Player of Year)’로 뽑히며 1987년 미국 유명 잡지였던 ‘기타(Guitar)’에 소개되는 기염을 토했다. 1995년 귀국한 샘 리는 귀국 후부터 지금까지 줄곧 독보적인 기타리스트로 활약했으며 국내 내로라 하는 가수들의 콘서트와 수 많은 앨범에 참여하였다. 20년 가까이 연주뿐 아니라 작곡가로서도 많은 작품들을 발표하며 사실상 그의 이름을 빼고는 한국 대중음악을 이야기 할 수 없을 정도로 독보적인 인물로 인정받고 있다. 또한 2012년부터 KAC 한국예술원에서 교수로써 학생들을 가르치며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 작곡자 및 연주로서 참여한 공연들 이승철, 김건모, 신승훈, 김종국, 윤도현, 소녀시대, 휘성, 빅마마, 거미, 바이브, 이효리, 드렁큰 타이거, 브라운 아이드 소울, 나미, 조관우, 애즈원, 유리상자, 박효신, 이수영 등 그 외 다수. ALL about 샘 리 (Jazz Guitarist, Composer) Profile 미국 MI (Musicians Institute) 졸업 및 MI 강사로 활동 10여 년 동안 미국 내에서 작, 편곡, 기타리스트로서 활동 1995 귀국 후 현재까지 세션 기타 연주자&작곡가로서 활동 2005년 싱글 앨범 [Just for Christmas] 발표 2006년 1집 [Purple Room] 발표 2008년 크리스마스 프로젝트 [온 세상에 징글벨] 발표 2009년 2집 [‘Undiluted Tone’ 2009 Mini Album] 발표 2013년 2월 정규 3집 [Maj in Me] 앨범 발매 2013년 4월 [Maj in Me] 앨범발매 기념 콘서트 예정